얘기주고받고 자료올리기

 로그인

詩가 있는 房 *<體驗詩>(15)
박서림  (Homepage) 2018-02-11 00:50:17, 조회 : 212, 추천 : 43

*<體驗詩>(15)

대학교수 정년마치고 유여할 나이에
나라 구하겠다고 나선 친구  고경표, ROTC 동기 (70세)의 죽음이
  너무 놀랍고 억울한 소회를 금할 수 없습니다  
광주사태 민주화 훈장 받았는데
이번 집회로 순국한 고경표님도 국립묘지에 안장하자.
                                                (石蘭)

고인의 애국심을 높이 평가하고 명복을 빌면서
한편으로 놀라운 것은 집회에 참여한 이들이 대부분 노.장년이요
여성도 많은 비중을 차지했는데

주최축 주장으로 100만은 아니더라도 수십만
아니 수만이라 하더라도
그토록 일사불란으로 평화적이고 질서정연한 집회와 행진이 어디 흔히 있을 수 있는가

게다가 발표된 사고가 부상 1인 사망 1인이었다니 놀랍지 아니한가.
기적이 아니고 무엇인가.

이것이 애국국민의 참 모습이다
이것이 자유대한의 참모습인 것이다.

  (2017.1.16.)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801  詩가 있는 房 *<말이 서로 달랐다>    박서림 2018/11/21 0 0
4800  詩가 있는 房 <사람의 本性>(2)    박서림 2018/11/21 0 0
4799   詩가 있는 房 *<너무 춥다>    박서림 2018/11/21 0 0
4798  詩가 있는 房 *<過恭非 禮>    박서림 2018/11/21 0 0
4797  詩가 있는 房 * <슈퍼문>    박서림 2018/11/21 0 0
4796  詩가 있는 房 * <사람의 本性>    박서림 2018/11/21 0 0
4795   詩가 있는 房 *<학생과 사기꾼>    박서림 2018/11/20 0 1
4794  詩가 있는 房 * <파리도 衆生>    박서림 2018/11/20 0 1
4793   詩가 있는 房 * <닮았으면서>    박서림 2018/11/20 0 1
4792  詩가 있는 房 * <御天歌>    박서림 2018/11/20 0 1
4791  詩가 있는 房 *<생중계쇼>    박서림 2018/11/20 0 1
4790  詩가 있는 房 * <虛事>    박서림 2018/11/19 0 1
4789  詩가 있는 房 * <朝夕變>    박서림 2018/11/19 0 2
4788  詩가 있는 房 <自然 따르기> (2)    박서림 2018/11/19 0 2
4787  詩가 있는 房 *<依草附木>    박서림 2018/11/19 0 1
4786  詩가 있는 房 <捲土重來>    박서림 2018/11/19 0 1
4785  詩가 있는 房 *<촌철살인 토친>    박서림 2018/11/18 0 1
4784  詩가 있는 房 *<인간 조원진>    박서림 2018/11/18 0 1
4783  詩가 있는 房 * <우리 모두의 책임>    박서림 2018/11/18 0 2
4782  詩가 있는 房 *<自然 따르기>    박서림 2018/11/18 0 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4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글쓰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주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