얘기주고받고 자료올리기

 로그인

詩가 있는 房 *<體驗詩>(14)
박서림  (Homepage) 2018-02-11 00:46:05, 조회 : 150, 추천 : 27

*<體驗詩>(14)    

어제(14) 현장에서 근무한 교통경찰이
집회 참석한 애국민들이 너무 고맙다고
차선 열어 주는 것도 부탁하는 것처럼 말하고
수고한다고 격려해주고 초코렛 등 간식도 나눠 주고
너무 고마워서 울컥했다고.
                        (simeon)

  2017.1.16.)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382   詩가 있는 房 *<집착>    박서림 2018/08/19 2 7
4381  詩가 있는 房 *<魅了>    박서림 2018/08/19 1 6
4380  詩가 있는 房 *<權威>    박서림 2018/08/19 2 5
4379  詩가 있는 房 *<고통>    박서림 2018/08/19 2 6
4378  詩가 있는 房 *<거짓은 언제나 이긴다>    박서림 2018/08/19 1 6
4377  詩가 있는 房 * 一行詩 <自尊心>    박서림 2018/08/19 2 5
4376  詩가 있는 房 * 一行詩 <새 政策>    박서림 2018/08/18 2 6
4375  詩가 있는 房 *<阿彌陀와 觀音>    박서림 2018/08/18 2 5
4374  詩가 있는 房 * <同色이라고>    박서림 2018/08/18 0 5
4373   詩가 있는 房 *<中伏 날 마로니에 공원>    박서림 2018/08/17 4 8
4372  詩가 있는 房 * <사는 날까지>    박서림 2018/08/17 4 7
4371  詩가 있는 房 * <무운(武運)이라는 것> (2)    박서림 2018/08/17 4 9
4370  詩가 있는 房 *<남의 속도 모르고>    박서림 2018/08/17 4 8
4369  詩가 있는 房 * <六月飛霜>,    박서림 2018/08/17 2 7
4368  詩ㅏ 있는 房 *<알아야 면 면장>    박서림 2018/08/16 6 16
4367  詩가 있는 房 *<그 때가 좋았지>    박서림 2018/08/16 6 16
4366  詩가 있는 房 *<분개하라>    박서림 2018/08/16 6 15
4365  詩가 있는 房 *<政變>    박서림 2018/08/15 10 29
4364   詩가 있는 房 *<엄청>    박서림 2018/08/15 8 21
4363  詩가 있는 房 *<립.밴. 윙클 (Rip.Van. Winkle)>    박서림 2018/08/15 8 2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2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글쓰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주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