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차부인  재치부인>  

 

 <아차부인.재치부인>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것」

 

 

 

                                                     박서림 작     김선옥 연출

 

 (M)           주제가

 

 해설           -

 

 (M)            OUT

 

 바우          아빠 다녀오세요.

 재             오 그래, 여보 나 다녀오리다.

 재부          네 다녀오세요.

 자             아 참 여보.

 재부          네? 한가하거든 이거나 읽어보지 그래.

 

 (E)            신문지.

 

 재부           아니 신문에 뭐가 났어요?

 재              응 여기 이런 독자 투고가 있는데 그럴듯해.

 재부           독자투고가요?

 재              응. 읽어 둘 필요가 있겠더라구 (간다)

 

 (E)             대문 여닫는다.

 

 재부           아니 뭐가 났길래 저러시나?

 

 (M)            -

 

 해설           그런 얼마 후,

 아부           재치부인 계세요?

 재부           아유 어서 오세요. 아차부인.

 아부           (오며) 오머나 책을 읽고 계셨군요? 제가 방해 놓은 거나 아녜요?

 재부           아이 아녜요. 역시 비싼 책이라 따분하기는 하네요.

 아부           네에? 비싼 책이라구요?

 재부           네, 이 세상에서 제일 비싼 책을 살펴 보고 있는 길이에요. 지금.

 아부           어머나 이 세상에서 제일 비싼 책이라구요?

 재부           네.

 아부           아이,어떤 책인데 그렇게 비싸요?

 재부           이렇게 가난한 집에 이 새상에서 가장 비싼 챡이 있다니까 이상하시죠?

 아부           아이 대체 어떤 책인데 그러세요?

 재부           자 이거예요.

 아부           어머나! 이건 문고본 아녜요?

 재부           네. 사 놓고 아직 펼쳐 보지 않은 책이에요.    

 아부           아니 이 쪼그만 책이 그렇게 비싸다는 거예요?

 재부           네.

 아부           아이 아무리요!

 재부           호호 궁금하시죠? 왜 이 책을 그렇게 비싼 책이라고 말하는지요.

 아부           네.

 재부           사실은 오늘 아침에 그이가요,

 아부           네.

 재부           출근하면서 신문 한 장을 내보이지 않겠어요?

 아부           신문 한 장을요?

 재부           네. 독자투고가 났으니 읽어 보라잖아요.

 아부           어떤 내용이었는데요?

 재부           제목에 가로되,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

 아부           아 네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이라는 말이 거기서 나온 거군요?

 재부           네.

 아부           아이 그래서요, 어떤 것이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이라는 거예요?

 재부           호호, 어떤 책이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일 것 같애요?

 아부           응 그야 뭐. 백과사전이거나 아니면 저...

 재부           저도 처음엔 대충 그런 생각을 했었죠.

 아부           아니 그럼 어떤 책이 제일 비싸다는 거예요?

 재부           사만 놓구 읽지 않는 책요.

 아부           사만 놓구 읽지 않는 책요?

 재부           네, 사만 놨지 책꽂이에 그냥 꽂혀 있는 책이 이 세상에서 가장 책이다 그런 얘기죠.

 아부           응 가만 있거라...

 재부           오래 생각할 필요 없다구요.

 아부           아, 알았다. 사 놓고 읽지 않으면 헛돈 쓴 거나 마찬가지니까?

 재부           그렿죠! 책이란 사서 읽으면 무엇인가 얻는 게 많잖아요?

 아부           그럼요. 읽기만 하면 밑천이 단단히 빠지죠.

 재부           읽지 않고 그냥 책장에 꽂아 놓기만 하면 얼마나 손해겠어요?

 아부           아, 따라서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은 바로 사만 놓고 읽지 않는 책이다, 그런 얘기죠?

 재부           네. 그 이론이 그럴듯해서 손해보지 않으려구 이렇게 들쳐 보고 있는 길이라니까요.

 아부           에이그 참!

 재부           어머? 왜 한숨은 내쉬고 이러세요?

 아부           한심한 생각이 들어서 그래요.

 재부           네에?

 아부           바우 아빠께서는 이따금 이렇게 재치부인을 위해서 책도 사다 주시곤 하는 모양인데, 우리 그이는 책 한번 사가지고 들어온 적이 없거든요.

 재부           아이 난 또..

 아부           이런 말하면 그인 분명히 그럴 거라구요. 무슨 사람이 그러냐? 책을 읽고 싶으면 손수 사서 읽을 일이지 일일이 사다 바쳐야 하느냐구요.

 재부           아이 읽고 싶으심 손수 사시는 거죠 정말...

 아부           책 살 여유가 어디 있어요? 돈이 있어야 하죠.

 재부           호호 허긴 그렇네요.

 아부           아이 난 언제나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책을 사 읽어보는 그런 주부가 될 거나?

 재부           아이 아차부인두..호호

 아부           안녕히 계세요. (간다)

 재부           가시게요?

 아부           (가며)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걸 찾아봐야겠어요?

 재부           네에?

 아부           책 말고도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게 있을 것 같거든요. 잘 찾아 보면요.

 재부           책 말구두요?

 아부           네.

 

 (M)            -

 

 해설          오후가 됐습니다.

 옥희          아빠 이제 돌아오세요?

 아             오 그래. 아니 너 왜 밖에 나와 있냐? 더운데..

 옥희          아빠 오신다고 해서요.

 아             그래? 엄마 계시냐?

 옥희          네. 일하고 게세요.

 아             뭐? 이 일을?

 옥희          호호 네.

 

 (E)            대문 여닫는다.

 

 아             아니 엄마가 무슨 일을?

 옥희          아빠 들리지 않으세요?

 아             응?

 

 (E)            재봉틀 돌리는 소리.

 

 아              아니 그러고 버니 저건? 재봉틀 소리가 아니냐?

 옥희           호호 네. (부른다) 엄마!

 아              아, 가만 놔둬라!

 옥희           왜요?

 아              얘 일에 열중하고 있는 저 모습, 야, 저 숭고한 모습!

 옥희           아이 아빠두?

 아              응 감상가치가 있는데.

 

 (E)             돌리다가.

 

 아부           어? 당신 돌아오셨구려?

 아              응 여보. 일 계속하지 그래? 시청각적으로 아주 보기 좋은데 그래?

 아부           뭐예요?

 옥희           호호 엄마 일하시는 모습이 숭고하대요. 아빠가...

 아부           뭐어? 숭고해?

 아              사실 일하는 모습이란 참 보기 좋은 거라구.

 아부           아이 당신두 참 호호.

 아              대체 무슨 바느질을 하고 있는 거지?

 아부           네. 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옷을 다루고 있는 거예요. 제가.

 아              아니 당신 방금 뭐랬어?

 옥희           호호,

 아부           이 세상에서 제일 비싼 옷을 다루고 있다구요.

 아              무슨 소리야? 오 옷이라며? 여보 일류 디자이너들이 만든 옷들이 쌔고 쌔었는데 우리 집에 제일 비싼 옷이 있다니?

 아부           돈 주고 사 놓고도 입지도 않는 옷, 그게 바로 이세상에서 가장 비싼 옷이지 뭐겠어요?

 아              뭐 뭐라구?

 아부           옷이란 맞췄음 입어야 하는 건데 마음에 안 든다고 한두 번 입다가 안 입어 보세요. 그보다 비싼 게 어디 있느냐 이거죠.

 아              딴은!

 아부           그래 느낀 바가 있어서요, 제가 몇 번 입다가 장 속에 넣어 뒀던 것을 살짝 개조하고 있는 길이라구요 지금.

 옥희           그걸 저에게 주시겠대요.

 아              여보!

 아부           아니, 당신 왜 그런 눈으로 쳐다보세요?

 아              야. 당신 다시 봐야겠는데? 야 당신 진짜 훌률한 일면이 있어.

 아부           아이참 아무리 그렇다구

 아              가만 가만  가만 있으라구 당신이 그러는데 나라고 가만 있을  있나? (간다)

 아부           네?

 아              가 가만 있으라구. 내 당장 옷을 갈아 입구 말야

 해설           삽시간에 옷을 갈아입은 아차씨.

 

 (E)             망치와 톱.

 

 아부           아니 어니 여보, 그게 뭐예요?

 아              뭔 뭐야, 이 세상에서 가잔 값비싼 물건이지.

 아부           아니 뭐에요?

 아              이 세상에서 제일 값비싼 물건이래두.

 옥희           아빠 그건 망치하고 톱 아녜요?

 아              그래 맞다. 망치하고 톱이다.

 아부           아니 그까짓 게 뭐가 값나간다고 그러세요?

 아              모르는 소리. 일껀 사다 놓고 쓰지 않는 연장이란 얼마나 값비싼 물건이냐 그런 얘기야.

 아부           그래서요?

 아              내 주말을 이용해서 간단한 수리를 해줄 테니까, 여보 어서 말해! 어서 말하라니까! 척척 고쳐 줄 테니까!

 아부           아유 여보, 기특하시구려! 당신 솜씨는 내 기대하지는 않지만 말예요 호호.

 아              뭐뭐 어째?

 아부           고마워요 여보 말씀만이라두요! 호호호.

 아              나 이거야 허허허허,

 옥희           (함께 웃는다)

 

 (M)            -

 

 해설   _

 

                         TBC<.아차부인.재치부인>테입에서 채록 (80/8/9)

 

 

    아차부인재치부인 페이지로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