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차부인  재치부인>  

 

 

 

      「이런 행운도 있군요」

 

 

 

                                                      박서림 각색 김선옥 연출

                                                      (자료제공 수원시 정현숙)

 

 

 (M)            주제가

 

 해설   -

 

 (M)            OUT

 

 해설           아차부안 잠깐 밖에 나갔다 돌아와 보니,

 

 (E)            상자를 달고 있다.

 

 아부          어머머, 여보, 지금 뭘 하고 있는 거예요?

 아             (일하며) 작업 좀 하고 있는 길이지.

 아부          뭐예요? 작업을요?

 옥희          엄마 보세요.아빠께서 우편함을 달고 계시잖아요.

 아부          우편함?

 

 (E)            일 마치고,

 

 아             야, 자 자 어때 이렇게 달아 놓으니까 그럴듯하지?

 아부          아니 여보.그거 어디서 났우?

 아             어디서 나긴 광 속에 버려 놓은 걸 깨끗이 닦아서 달아 놓은 거야. 어때 이렇게 달아 놓으니까 그럴 듯하잖아?

 옥희          네. 좋아요. 비 왔을 때 편지나 신문이 와두  이렇게 넣으면 젖을 염려가 없구요.

 아             으흠!

 아부          여보, 어쩌자고 그런 생각을 다하셨우?

 아             혹시 알아 우리에게도 기막힌 행운이 닥칠지?

 아부          뭐예요? 기막힌 행운이요?

 아             며칠 전에 그 얘기 했었잖아, 일본서 있었던 일.

 아부          뭔데요?

 아             아 왜, 일본 어느 곳에서 우편함에 거액의 빠삭빠삭한 돈을 넣어준 사람이 있어서 일대 화제가 됐다 잖았어?

 아부          그래서요?

 아             혹시 알아? 우리한테도 그런 행운이 닥칠지?

 아부          아이 입 다물지 못해요!

 아             모를 일이라구요. 그 옛날 당신을 짝사랑하던 사나이가 말요. 응?

 아부          어머머,

 아             마침내 떼돈을 벌어 가지곤 아직도 당신을 못 잊어서 몰래 당신을 찾아왔더니 아하! 이럴 수가 있나! 가엾게도 아차라는 무능한 사나이를 만나 가난에 시달리고 있더라.

 아부          참 내.

 아             에라! 벌어놓은 돈을 어디다 쓸소냐! 이런 데다 쓰자 하고 만 원짜리 빠삭빠삭한 것으로다가 몇 다발 우편함에다 슬쩍 넣어두기로 하자!

 아부          호호호. 내가 기가 막혀서...

 옥희          에이 아빠 엉터리! 호호,

 아             하하하.

 해설          이 얘기를 전해들은 재치씨네,

 재             하하하. 그래서 그런 요행수를 바라구 일부러 우편함을 달았다 이거야?

 재부          호호, 아무리 그러자고 우편함을 달았겠어요? 달다 보니 그런 생각이 나서 일부러 농담으로 그러셨겠죠.

 제             그러고 보니 우리도 우편함을 깨끗하게 청소해 두는 게 좋을지도 몰라.

 재부          뭐예요?

 재             혹시 알아? 아차 말마따나 옛날 당신을 짝사랑하던 남자가 말야..

 재부          듣기 싫어요! 짝사랑이나 하고 있는 사내답지 못한 사내에게 무슨 돈인들 모이겠우.

 재             일본에 실지 그런 녀석이 있었대 잖아.

 재부          일본 사람이니까 그렇죠.

 재             하하. 허긴 웃기는 녀석이야. 돈 벌었음 떳떳하게 사회사업에 투자를 한다든가 쓸 줄 모르면 아예 돈을 벌지 말든지 할 것이지, 원!

 재부          일본판 임꺽정이라고 이름 인 것이 어째 쑥스럽던데요.

 재             그래. 어쩐지 우리 나라 임꺽정을 일본에 빌려 주기가 아까운 생각이 들지?

 재부          호호 네.

 재             하하하.

 해설          그런데 이튿날 아침 신기한 일이 벌어졌으니,

 

 (M)            -

 

 아             어어 여보...어 여보... (가위눌린 듯)

 아부          아니 여보.

 아             (깬다)응? 응 아유, 아유....

 아부          왜 그래요?  꿈을 꾸셨구려?

 아             응. 아이구 꿈이었구나.

 아부          무슨 꿈이었는데 그래요?

 아             야, 거 신기한 꿈도 다 있네 그래.

 아부          무슨 꿈인데 그래요.

 아             그 친구 꽤 미남이던데?

 아부          어,어째요?

 아             쪽 빠진 미남이더라구!

 아부          누가요?

 아             누군 누구야. 꿈 속에 우리 집에 나타난 사나이지.

 아부          어째요? 꿈 속에 우리 집에 나타나요?

 아             꿈속에 내 어디 갔다 돌아오는데,

 아부          돌아오는데요.

 아             아 글쎄 이 사나이가 뒤를 살피면서 우리 집에 다가가는 거야.

 아부          그래서요?

 아             수상해서 전신주 뒤에 숨어서 거동을 살피지 않았겠어?

 아부          그랬더니요!

 아             그랬더니 글쎄, 우리 집 앞에 다가서더니 안주머니에서 뭔가 소중하게 꺼내는 거야!

 아부          그래서요?

 아             꺼내선 글쎄 우리 집 우편함에다 재빨리 쑤셔 넣지 않겠어?

 아부          (시쿤둥) 그래서요?

 아             그리군 글쎄 누군가 볼세라. 재빨리 자취를 감추지 않겠어?

 아부          흐흥 참!

 아             아니 왜 시쿤둥해서 그래?

 아부          뭐예요? 안 주머니에서 뭔가 소중하게 꺼내더니 우리 집 우편함에다 쑤셔 넣고 도망쳐요?

 아             그렇다니까!

 아부          그런 꿈을 꿨단 말이죠? 당신이!

 아             그렇다니까!

 아부          아이그, 듣기 싫어요!

 아             아니 이 사람이 왜 내 말을 안 믿고 이러지? 그뿐이 아니라구.

 아부          그뿐이 아니라뇨?

 아             보통 꿈같음 깨자마자 그 자리에서 잊기 일쑨데 이상하게 이 꿈만은 또렷이 기억 나지 뭐야? 생시처럼!

 아부          흥, 그래서요.

 아             저 밖에 있는 우편함에 그 물건이 들어있을 것만 같지 뭐야?

 아부          어째요?

 아             안 되겠어. 내가 가서 확인을 해 봐야지.(간다)

 아부          어어? 이이가?

 아             꼭  있을 것 같다니까!

 아부          아이구, 그만 두지 못해요!

 아             아이 놔! 밑져야 본전 아냐?

 아부          아니 이이가 아직도 꿈에서 덜 깨셨나 원!

 아             (OFF) 덜 깼는지 다 깼는지 가 보면 알 거 아냐!

 아부          아유,참 기가 막혀서 원!

 아             잠깐만 기다려요. 내 확인하고 올 테니까!

 아부          아이 여보!

 

 해설          불안해서 아차부인 뒤를 따랐습니다. 그런데!

 

 아             앗! 여보! 있다!

 아부          아니!

 아             있어!

 아부          뭐, 뭐예요?

 아             있어! 이 안에 뭐가 들어있어요!

 아부          아니 뭐라구요?

 아             가만 있어 봐.

 

 (E)            꺼낸다.

 

 아             자 이거야! 이거 꿈에서 본 것과 똑 같은데?

 아부          어째요?

 아             이거야! 이거였다구!

 아부          아니 여보!

 아             야! 신기하구나! 야 이게 뭘까?

 아부          아 여보, 정말 꿈에서 나타난 그거유?

 아             글쎄 그거라니까!

 아부          이이가 근데?

 

 해설          호기심에 직접 풀어 봅니다.

 

 아             어디 어디..

 

 (E)            푼다.

 

 아             거금이 나오면 어떡허지?

 아부          아이구 참!

 아             설마 폭탄은 아닐 거구...

 아부          아이구머니! 여, 여보!,

 아             자 엽니다!

 

 해설          하고 열어 보니,

 

 아             앗!.... 이건....

 아부          어머나 여, 여보 이건....

 아             아ㅡ 이거 화, 화장품 세트 아냐?

 아부          아니 이게 웬 화장품 세틀까요?

 아             아 웬 화장품이긴 내 꿈이 신묘하잖아! 어느 미남자가 이걸 넣고 가더라니까!

 아부          어째요?

 아             틀림없어! 옛날 당신을 사모해 마지않던 그 사나이야!

 아부          어? 이이가 끝내?

 아             속일 필요 없다구!

 아부          당신 자꾸 떠보는데, 나 그런 남자 솔직히 없었단 말예요!

 아             시침 떼지 말어! 내가 다 아는데?

 아부          어머머머 이이가 사람 잡겠네?

 아             있었어!

 아부          없어요!

 아             있었다구!

 아부          없었단  말예요!

 아             왜 없어! 있는 걸 내가 다 아는데!

 아부          다 알다뇨! 누군데 알아요 당신이?

 아             왜 왜 몰라!

 아부          이름 알아요? 당신?  

 아             알지!

 아부          누군데요!

 아             아차!

 아부          뭐, 뭐예요?

 아             아차라는 사나이. 그가 얼마나 당신을 사모했는데 그래.

 아부          뭐,(웃으며) 뭐예요?

 아             헤헤헤헤.

 아부          아니 그러고 보니까 당신! 몰래 간밤에 여기 넣어 두고 꿈을 꿨다 거니 말았다 거니?

 아             히히히히. 재밌잖아? 허허허허.

 아부          아이구 엉터리 엉터리! 이이가 정말!

 아             하하하하.  

 

 (M)            -

 

 해설           -

 

                      TBC<아차부인.재치부인>테입에서 채록 (80/10/29)

 

    

    아차부인재치부인 페이지로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