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차부인  재치부인>  

 

 <아차부인.재치부인>

 

 

   「오늘은 일찍 들어오지 마세요」

 


 

                                                         박서림 작  박양원 연출

 

 

 (M)            주제가

 해설           -

 (M)            OUT

 옥희          (OFF) 아빠 아직 멀었어요?

 아             오 나간다.

 옥희          어서 나오세요. 시간 다 됐어요.

 아             그래 나간대두,(하고) 여보 나 그럼 다녀오겠어.

 아부          잠깐! 요.

 아             잠깐? 왜?

 아부          오늘은 일찍 들어오지 마세요.

 아             뭐라구? 당신 방금 뭐랬소?

 아부          오늘 좀 늦게 들어 오시라구요.

 아             아니 여보 이게 무슨 소리야?

 아부          무슨 소리긴요?

 아             아 오늘은 토요일이겠다 일찍 들어오라고 해도 시원찮은데 뭐 늦게 들어오라구?

 아부          글쎄, 일찍 돌아오지 마시라구요.

 아             여보 여보 여보!

 옥희          아이 참 아빠! 저 학교 늦는단 말예요!

 아             그래 나간다. 아니 아니 여보!

 아부          아이 글쎄 늦게 돌아오라면 늦게 돌아올 일이지 웬 말이 그렇게 많으세요.

 아             나 이거야 원!

 (E)            버스 정류장.

 해설          버스를 기다리며 아차씨 의혹이 풀리지를 않습니다.

 아             여 여 여보게.

 재             왜 그래?

 고             왜 그러십니까?

 아             이런 경우 그 말뜻을 어떻게 해석하면 옳지?

 재             말뜻이라니?

 아             모름지기 말야.

 재             응.

 아             주부라 하는 것은 남편 얼굴만 보면 "여보 일찍 돌아오세요. 괜히 어디 가서 시간 낭비 하지 말고 일찍 돌아와서 편히 쉬세요!" 이러기 일쑤 아닌가?

 재             하하하.

 고             그렇죠.

 아             근데 방금 난 내 귀를 의심할 소리를 들었다 그런 얘기야.

 재             아니 귀를 의심할 소리라니?

 아             일찍 돌아오라고 말하기는커녕 그 반대로 늦게 돌아오라 그런 얘기야.

 재             아니 뭐야? 늦게 돌아와 달라?

 아             그랬다구.

 고             에이 아주머니께서 그러셨을라구요.

 아             아, 분명히 그랬다구!

 재             아냐, 그렇다면 보통 큰 문제가 아닌데 그래?

 아             보통 큰 문제가 아니지?

 재             내 알기로는 자네 술 마시고 늦게 들어왔지?

 아             응...늦게 들어왔지. 요즘 술이 잘 받는다구요.

 재             그러니까 부인께서야 얼마나 기분이 나쁘시겠나?

 아             으흠, 기문 나쁘게도 됐지?

 재             그래서 아침에 비꼬신 거야.

 아             비비 비꽜어?

 재             그래 이 친구야!

 아             그 그래서? 그러니까...

 재             말은 일찍 들어오지 마라, 늦게 와라 하셨지만 진의는 무엇이냐 하면 말야,

 아             뭐, 뭐였다는 거야?

 아부          (에코) 흥! 늦게 들어와 보시지! 그럼 어림도 없을걸! 참는데도 한계가 있다 이 말씀야! 훙!   들어와 보시라구요!

 재             이런 뜻을 담고 있다  그런 얘기야.

 고             하하 아 정말 그럴듯한데요 하하.

 아             그럴듯해. 그 사람이 간밤에 내가 취해가지고 들어와도 입 다문 채 암말 안했었구, 오늘 아침에도 그저 무표정으로 일관해 있었다구.

 재             이거 봐 그렇다면 틀림없어. 그렇다니까 그러네.

 고             하하하, 오늘은 일이 다 파하자마자 댁으로 직행해야 되겠는데요?

 아             그, 그래야겠지?

 재             에이 덮어놓고 직행만 해서야 쓰나 어디?

 아             아니 아니 그럼?

 재             부인이 저기압이라며?

 아             알겠네! 바람을 잠재우기 위해서 선물이 필요하다 그런 얘기지?

 재             안 그래 그럼?

 아             알았네. 하다못해 군밤 몇 톨이라도 사 들고 들어가야겠는걸.

 고             헤헤.

 (M)            -

 해설           그런데 얼마 후,

 (E)            전화 벨.

 (E)            수회기 들고,

 고             아 여보세요?

 고부          (필터) 당신이군요? 나예요.

 고             아니 어쩐 일이야?

 고부          아까 출근할 때 말할 걸 깜박 잊었는데요,

 고             무슨 얘긴데?

 고부          당신 오늘 일찍 들어오지 말고 늦게 돌아오세요.

 고             아, 아니 뭐이?

 고부          알았죠? 대낮에 어슬렁 어슬렁 들어오지 말구요, 저녁때쯤 들어오시라구요.

 고             아니! 아니 이봐!

 고부          아이 그렇다고 너무 늦게 들어오지 말구요, 저녁 먹을 시간쯤에 들어오세요.

 고             아니 이 사람이 근데?

 고부          아셨죠?

 고             아 덮어놓고 아셨죠가 뭐야? 이유를 알아야지!

 고부          아이 이유는 이따 와 보면 알아요. 그럼 끊어요!

 고             아니 여보 여보!

 (E)            전화기 두드리며,

 고             여보! ...아니 이 사람이 근데?

 (M)           다방

 해설          일 끝난 뒤였습니다.

 재             아니 근데 대체 이게 어찌 된 노릇이야?

 아             아니 왜 자네네도 혹시 그런 전화라도 왔다는 얘기야?

 재             응, 방금 전화 받았어.

 고             일찍 돌아오지 말고 천천히 돌아오시라구요?

 재             응,

 아             이유도 밝히지 않구?

 재             이유를 물어도 대답을 안 해!

 아             야 이거 필시 무슨 일이 있는 거야!

 고             아 그렇다고 늦게 들어갈 수 있나요?

 아             재치 말마따나 이건 곧 일찍 들어와라 하는 위협이라니까!

 재             할 수없지 뭐, 좌우간 그 일찍 돌아가기로 하세.

 아             그게 좋겠지?

 재             응, 돌아가되, 바로 집으로 들어가지 말고 눈치를 보자 그런 얘기야.

 고             거 좋은데요!

 재             응,자 그럼 가자구! 지체하고 있을 때가 아냐! 가자구!

 아             가세!

 고             예!'

 (E)            간단한 선물꾸러미를 들고 버스에 올랐습니다. 그런데,

 (E)            버스 안.

 재             야! (찌푸린다)

 아             아니!

 고             아유, 이 냄새!

 아             아이구 코리. 코린내

 재             아니 이봐 안내양! 이게 무슨 냄새예요?

 안내양       (약간 OFF) 네 죄송합니다. 아까 어느 아주머니가 새우젓을 쏟아 뜨렸지 뭐예요?

 재             아니 새우젓?

 아             새우젓?

 안내양      양해 좀 해 주세요. 한창 김장 철 아녜요?

 해설          이 말을 들은 순간 재치씨!

 재             오! 그거다 그거!

 아             아니 아니 그 그거라니?

 재             야 그러고 보니 말야, 이렇게 무관심했구만 그래!

 아             이봐, 무슨 소리를 하고 있는 거야  지금?

 재             김장! 응? 오늘 우리 이웃들이 김장을 담그기로 한 거야 김장!

 아             아이고!  

 고             아이고 그러고 보니 그런데요? 예?

 아             야. 집에서 김장하는 것도 모르고 술만 퍼 마시고 다녔으니 마누라가 야속하게 느껴질 밖                             에!

 재             응,그래서 자네 부인이 새침해졌던 거야. 응?

 아             아 진짜 무심한 남펴이로고!

 모두          (웃는다)

 (M)            -

 해설          이윽고 저녁때,

 바우          엄마 엄마, 아빠 오세요. 아저씨들이랑요.

 재부          오 그래?

 고부          아유 정말 모두 오시네요.

 남자들       (적당히 다녀왔다고)

 재부          아유 어서들 오세요.

 아             김장하시느라고 숙고들이 많습니다!

 아부          호호 어떻게 아셨우?

 아             아는 수가 있지, 척 하면 냄새를 맡지 우리는 안 그래?

 고             하하 예,

 재부          어서들 들어가세요. 보쌈 드릴 테니까.

 재             뭐 보쌈?

 아             야! 보쌈 좋지! 얼큰하니. 실컷 먹자!

 아부          아이구 여보 여보! 배탈이나 일으키지 마사이다.

 아             그러면 대순가?

 모두          (신나게 웃는 속에)

 (M)            _

 해설          _

 

         

                         TBC<아차부인.재치부인> 테입에서 채록(80/11/22)

 

 

    아차부인재치부인 페이지로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