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차부인  재치부인>  

 

 

 

  「신종 두통약이 여기 있소」

 

 

                                                            박서림 작  박양원 연출

 

 

 (M)            주제가

 해설          -

 (M)            OUT

 해설          재치부인, 설거지를 끝내고,

 재부          아차부인 계세요?

 아부          (머리가 흐리다) 아유 어서 오세요 재치부인.

 재부          어머나, 아유 그러고 보니 아차부인, 편찮으신가 보다?

 아부          아이, 괜찮아요. 약 먹으면 되겠죠 뭐.

 재부          아니 어디가 아파서 그러세요?

 아부          네 머리가 좀 아파서 그래요.

 재부          아 두통이군요?

 아부          네 요즘 이렇게..

 (E)            작은 병의 약을 마신다.

 아부          (마시고) 이렇게 하루에 한병 쯤 마셔야 두통이 멎구 머리가 개이지 뭐겠어요.

 재부          아니, 그러고 보니 그약 해열진통제 아녜요?

 아부          네, 맛이 아주 좋아요.

 재부          어머나 아차부인 약을 맛으로 잡수시는 거예요 그럼?

 아부          네 꼭 맛으로 마시는 건 아니지만요, 그래도 이 약이 제 두통을 고쳐 주고 있으니까 다행이지 뭐겠어요.

 재부          아유 그 치만 그 약은 습관성이 생긴다잖아요?

 아부          네 그런 얘기 듣긴 들었어요.

 재부          너무 오래 장복하면 몸에도 좋지 않구요.

 아부          그렇다는 건 알고 있지만 당장 머리가 멍한걸 어쩌겠어요? (하고는) 보세요. 벌써 약기운이 도네요. 아유. 이제냐 좀 두통이 가시구 머리가 개이는 것 같다!

 재부          아유 보통 일이 아닌데요 아차부인?

 (M)            -

 재             아니 뭐야? 아차부인이?

 재부          네,

 재             아니, 해열진통제를  습관적으로 마시고 계시더라 이거야?

 재부          네.

 재             아이구, 그럼 쓰나? 두통이 나면 두통이 나는 근본원인이 무엇인지 알아서 약을 쓰든지 해야지.

 재부          아이 그러길래 걱정하는 거 아녜요.

 재             안되겠어. 아차한테 이 사실을 알리구 곧 병원에 데리고 가라고 그래야지.

 재부          병원 가는 것도 좋지만요, 우선 왜 두통이 오는지 곰곰히 생각해볼 필요가 있을 것 같애요.

 재             뭐이? 곰곰히 생각해봐?

 재부          전번 신문에도 난 적이 있지마는 요즘 들어 가정주부들 중에 두통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점점 숫자가 늘어나고 있다잖아요.  

 재             응, 그런 기사 언뜻 본 적이 있어

 재부          그 중의 대부분은 심인성 두통이래요.

 재             응 마음에서 오는 두통이라는 뜻 아냐?

 재부          말하자면 피로가 쌓이고 쌓여서 골치가 아파진다는 뜻 아니냐구요.

 재             그러니까 골치가 아프게 된 정신적 원인만 제거하면 그것으로 두통은 씻은 듯이 낫는다는 뜻 아냐?

 재부          그렇죠.

 재             그 치만 아차부인이야 무슨 걱정이 있어서 골치까지 아프시겠어?

 재부          아이 왜 없겠어요.

 재             여보, 있긴 뭐가 있어? 세상에 아차만큼 호인이 어디 있구 살림에 쪼들린다지만 비단 그  집에서만 쪼들리는 건 아닐 텐데 말야.

 재부          그래두요.

 재             아, 아차부인한테 시어머니가 계신가 시누이가 계신가? 응? 아무 걱정 없는데 무슨 소리야?

 재부          숨은 고민이 있는지 누가 알아요?

 재             숨은 고민이라?

 재부          안 그래요?

 재             여보, 그 숨은 고민이라면 거 당신이 넌지시 물어보지 그랬어?

 재부          넌지시 물어봤었죠.

 재             물어 봤더니?

 재부          별로 없다고 그러시던데요.

 재             별로 없다.

 재부          있더라두요, 저한텐 밝힐 수 없는 그런 비밀일지 누가 알아요?

 재             오 그러고 보니 그렇겠구만. 음.

 재부          당신이 좀 알아 보세요.

 재             좋아, 내가 알아 보기로 하지.

 (M)            B.G

 해설          다방에 마주 앉은 재치씨.

 재             자네 알고 있나?

 아             아니 밑도 끝도 없이 자네 알고 있나 는 또 뭐야?

 재             부인이 요즘 은근히 두통에 시달리고 게시다는 사실을 알고 있나 그런 얘기야.

 아             뭐야? 아니 자네 방금 뭐랬나?

 재             자네 부인이 요즘,

 아             요즘 뭐야.

 재             두통에 시달리고 게시다는 걸 아느냐 모르느냐 이 말이야.

 아             에끼 농담 작작해 이 친구야!

 재             뭐야?

 아             아 오늘 아침에도 멀쩡했구 간밤에도 나한테 큰소리로 바가지를 긁었는데 무슨 소리를 하고 있는 거야 지금?

 재             이 친구 이거 못쓰겠네 이거.

 아             뭐 어째?

 재             이봐, 이봐, 똑똑히 들어 둬!

 아             똑똑히 들어두긴 뭐?

 재             부인께서 요즘 무슨 깊은 고민이 게신지 모르지만 낮이면 두통에 시달리고 게시다구, 그 두통을 가라앉히기 위해서 매일같이 습관성 해열진통제를 복용하고 계시다 그런 얘기야!

 아             (심각) 아니 그 그게 정말인가?

 재             친구야 그럼 내가 허튼 소리를 하고 있는 줄 알았어?

 아             난 몰랐는데.

 재             모른다는 게 말이나 돼? 남편이라는 사람이? 이런!

 아             아이구 이거 보통 일이 아니군, (하고 일어난다)

 재             아니 이 봐 왜 일어나?

 아             왜긴 이 친구야. 당장 집사람한테 전화 걸어서 진상을 알아봐야지.

 재             (붙들고) 앉아 앉아 앉으라구. 앉아서 차분히 생각을 좀 해 봐.

 아             이 친구야 차분하게 됐어 지금?

 재             흥! 그렇게 걱정할 거면 미리 좀 관심을 가져 볼 것이지. 부인 건강에 대해서-

 아             야.. 그러고 보니 내가 정말 너무 무관심했었다.

 재             저런 허허 참,

 아             아침에 부랴부랴 집에서 뛰쳐나오지, 밤에 어쩐 일로 술 마실 기회가 자꾸 생겨 취해 들어 가기 일쑤지, 그러다 보니 자연 돈 낭비는 되지, 그러니 그 사람이 두통을 안 앓을 수가 있겠나.

 재             으흠. 그러니까 부인께서 골치 아프신 것은 바로 자네가 ...

 아             그래. 두말 할 것도 없네. 그 사람의 두통은 내 탓이야. 전적으로 내 탓이라구!

 재             이거 봐. 자네 너무 속단하고 있는 것 아냐?

 아             아냐 아냐 틀림 없어. 그 사람은 건강 진단을 받은 지 얼마 안되거든.

 재             오호, 그래?

 아             그 땐 아주 건강체라구 남자 같은 갑종합격으로 군대 들어갈 수 있겠다구 웃기까지 했었다                    구.

 재             오, 그렇다면 진짜 요즘 심인성 두통, 순전히 스트레스에 의한 두통이군 그래?

 아             그렇다니까!

 재             그러면 간단해!

 아             응? 간단해?

 재             그래 이 친구야....

 아             방법이 있나? 방법이 있음 나한테 가르쳐 주게나?

 재             가령...이렇게 하면 어떻겠나?

 아             아니 어떻게?

 재             귀 좀 빌리게.

 아             응,귀 여기 있네.

 재             어떻게 하는고 하니 말야.

 아             응. 응? 응. 좋아 응.

 (M)            -

 바우          어? 아저씨 이제 돌아오세요?

 아             그래그래.

 옥희          아빠 이제 돌아오세요?

 아             그래그래.

 바우          어? 근데 우리 아빤 왜 안 돌아오세요?

 아             오 느네 아빠 말야, 좀 이따 오실 거다 다음 차에 타셨어. 나 먼저 타고 말야,(간다)

 바우          어? 아저씨께서 아주 서두시는데?

 옥희          그러게나 말야.

 해설          집에 돌아온 아차씨,

 아             여보, ..여보, 어디 있어?

 아부          어머나, 여보! 일찍 돌아오시는 구려?

 아             응, 하하, 당신한테 줄 신종 두통약을 사왔지.

 아부          아니 뭐라구요? 신종 두통약요?

 아             응. 여보 그 동안 미안해. 당신 두통에 시달렸었다지?

 아부          아니 그걸 어떻게 당신이...

 아             다 아는 수가 있지. 여보, 미안하오, 진심으로 사과해.

 아부          아이 참. 대단치 않아요.

 아             대단치 않다는 게 다 뭐야? 허지만 당신 이 약 받구려. 이거면 거뜬히 나을 거라구.

 아부          아니 이게 뭔데요?

 아             아 뭔 뭐야? 돈이지!

 아부           ! 뭐예요? 돈요?

 아             응. 내 가져왔지. 내가 당신 모르게 비상용으로 쓰려던 돈을 말야.

 아부          뭐라구요?

 아             하하하 급하게 술값으로 쓰려고 회사 책상 서랍에 두었던 돈이라구.

 아부          아니 여보!

 아             내 다시 술 마시고 낭비하지 않을 거야. 당신 괴롭히지 않을 거라구. 그럼 단신은 자연히 속이 안 상할 거구 따라서 두통이 나을 게 아닌가?

 아부          아이 여보,저 당장 머리가 짝 푸른 하늘처럼 개이기 시작했어요,

 아             그래?

 아부          호호 네 정말예요 여보.

 아             하하 직효군 직효야!

 아부          네 직횬가 봐요.

 아             자 그럼 여기 이 판까지 걸어놓으면 어떨까? 응?

 아부          여보. 판이라뇨?

 아             가만, 가만 있어 보라구.

 해설          하고 사 온 판을 전축에 거니,

 (M)            "나는 행복합니다 나는 행복합니다....."

 아부          아이구머니 여보!

 아             하하, 어때 이 노래 따라 부르라구. 머릿속이 아파지기 시작할 때마다.

 아부          여보!

 아             행동은 의식을 지배한다고 그랬다지? 따라 부르는 거야 그럼 고민은 싹 가시고 말테니까.

 아부          (따라 부른다.)

 아             좋아 좋았다구요.하하하.

 아부          호호호.

 (M)            -

 해설           -

 

    --------------------------------------------------------

 

                          KBS<아차부인.재치부인> 테입에서 채록 (80/12.2)

  

    아차부인재치부인 페이지로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