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 코너   


 <俗談成語>

 

 

 

    「以直報怨 以德報德」  (論語)

 

 

 어떤 사람이 물었다.

 「덕으로써 원수를 대함(以德報怨)이 어떠합니까?」

 이에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은덕은 무엇으로 대하겠느냐(何以報德)? 정의로써 원수를 대하며 은덕은 은덕으로써  갚아야 하느니라」

 

                 (論語 憲問)

  

 

 공자님은 설명합니다.

 「원망으로 은덕을 갚을 수 없으니 은덕도 원망과 마찬가지로 은덕으로 갚을 수 밖에 없다. 원망을 은덕으로 갚았으니 은덕에 대해서 은덕 이상의 것으로 갚아야 도리에 맞다. 그러나 은덕 이상의 덕이 없으니 은덕과 원망을 같은 것으로 취급하는 결과가 된다. 이것은 덕(德)에 박(薄)하고 원(怨)에 후(厚)한 행동이니 유덕자(有德者)가 취할 도리가 아니다. 은덕에 대해서는 물론 은덕 내지는 은덕 이상의 것으로보답함이 당연하나, 원망에 대해서는 공정무사(公正無私)한 정의로 보답해야 한다」

 

 보복(報復)을 한다, 안 한다. 논의들이 심심치 않게 일고 있습니다.

 원수 질 일을 잔뜩 저질러 놓고 以德報怨을 바란다면 염치없는 일이 아닐는지.

 그래서 以直報怨입니다.     

 

  

  속담성어   실버코너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