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만세 

 

<TV부부만세> (1609)

 

 

    

        「데이트」

    

                                                                   극본 박서림  

                                                                   연출 유길촌  

                                                                   조연출 신승호

 

                출연

 

        구과장                  광녀..............천희영

        그의 부인              권귀옥친구 ...1,허인순

        배계장                       "           ...2,이경진

        그의 부인              남자.............1,이용식

        이기동                   "    ..............2,원유경

        권귀옥                  카운터 아가씨...김미성

        종현                     기타행인..........손치원

        유리                                            조철암

        대성                                            이기철

        여인.......최홍숙                           노한욱

                                                          이정표

 

 S#, 다방.

 

        기동, 한 구석에 앉아 초조하게 기다리고 있다. 시계를 보며 신경질적인 표정.

 

 기동          뿔따구 나는군, 뿔따구 나! 아니 그래 여자들은 왜 이렇게 시간 지킬 줄을 모르지 그래?

                 그새 27분 30초, 아, 미치게 만드는군! 두고 봐! 내 5분 이상을 기다려 주나. 5분만 지나면

                 무조건! 흥! 버릇을 가르쳐야 한다구!

 

        이때, 묘하게 우수에 잠겨 있는 듯한 여인, 기동 근방의 탁자에 앉는다.

        기동, 살짝 옆 눈 질.

 

 기동         두고만 보라니까! 5분 지나면 가차없어!

 

 S#. 다과점.

 

 (M)            시끄러운 음악이 흐르고

 

        권, 몇몇 친구들과 어울려 신나게 노닥거리고 있다.

        야단법석인 게 절로 나타난다.

        권, 이윽고 시계를 보고 눈이 커진다.

 

 (M)            멀어져서 B.G

 

 권             에그머니, 이게 몇 시야?

 친구1        아니 왜 그러니?

 권             (울상) 아유, 나 몰라 몰라!

 친구2        귀옥아, 왜 그래?

 권             왜 그러구 뭐구, 너희들 때문에 망했다.

 친구들       아니 뭐라구?

 권             아유, 이를 어째? 벌써 30분 지났으니 이 일을 어쩌니? 키는 땅딸해도성미가 불 같은데.'

 친구들       뭐어?

 권             아유, 이럴 때가 아니지. 이럴 때가 아냐. 얘들아 나 먼저 간다 먼저!

 

        뛰어서 입구 쪽으로 .

 

 친구1        아유 얘!

 권             부르지 마러! 일분 일초가 아깝다 얘!

 친구1        얘 얘, 귀옥아!

 권             글쎄 부르지 말래두.

 

        뛰쳐나가자, 친구1, 의자에서 귀옥의 핸드백을 탁자 위에 올려 놓는다.

 

 친구2         에그머니, 거 귀옥이 거 아냐?

 권1            불러도 막무가내니 어쩌니?

 친구2         갖다 줘야지.

 

        이때, 권, 울상으로 쏜살같이 들어와서 핸드백을 낚아채서 다시 뛰쳐나간다.

        친구2, 의자에 뛰뚱 뛰뚱 넘어질 뻔.

        친구들 어이없고,

        옆자리의 남자들 킬킬대고 웃는다.

 

 남1            잘 논다.  잘 놀아.

 남2            얻다 써먹지? 얻다?

 

        친구들, 입 삐쭉삐쭉.

 

 s#,  다방

 

        여인, 여전히 앉아 있고,

        기동, 험악한 눈으로  시계를 지켜 본다.

 

 기동          15초 전, 10초 전! 나인, 에잇, 세분, 식스, 파이브, 포- 쓰리, 투. 원, 제로! .....용서 못해!

 

        결연히 일어난다. 카운터 쪽으로 가서 계산.

        그리고 나가려다 힐끗, 문제의 여인 쪽에 시선이 간다.

        여인, 시름에 젖은 듯, 감상적으로 앉아 있다.

        기동, 무엇을 생각했는지 옷깃을 가다듬고 조심조심 여인 앞으로-

 

 기동           저... 잠깐 실례.

 여인           (한 순간 올려다 볼 뿐, 다시 원 자세)

 기동           아, 앉아도 괜찮겠습니까?

 여인           (한순간 지켜 보고 원 자세)

 기동           잠깐 앉겠습니다.

 

        눈치 보며 능청 스리 앞에 앉는다. 손을 비비며 눈치를 본다.

        여인, 뭐 이따위가 있지? 하는 표정으로 살짝 외면.

 

 기동          실례말씀입니다만 무척 고독해 보이시는군요. 무슨 근심되는 일이라도...

 여인          (빤히 쳐다본다)

 기동          (용기를 내서) 실은 저도 외로운 몸이 올씨다.

 여인          (다시 빤히...)

 기동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했는지) 실례인줄 번연히 알겠습니다. 그러나 감히 용기를 내서 말씀드리겠는데요,

 여인          ......

 기동          외로운 사람끼리 잠시 조용한 시간을 가질 수 없겠는지요.

 여인          (엷은 미소)

 기동          (후끈 단다) 웃으시는군요!

 여인          (다시 쳐다본다)

 기동          허락해 주시겠습니까? 그럼 이제라도 가실... (엉거주춤)

 여인          .....

 기동          네? 네?

 

        여인,  앉으라는 손짓.

        기동, 도로 앉는다.

        여인, 무엇인가 생각. 씩 웃는다.

        열이 오르는 기동.

        여인, 핸드백에서 볼펜 하나를 꺼내 든다.

 

 여인          메모지 하나 얻어 오시겠어요?

 기동          아유, 네!

 

        부지런히 카운터에 가서 메모지 얻어 온다.

        못마땅한 카운터.

        기동, 메모지를 여인에게 준다.

        여인, 메모지에 무엇인가를 그린다.

        약도를 자세히 그리고 있는 것.

        꽤 시간이 흐른다.

        희희낙락 그러는 양을 보고 있는 기동.

        여인, 이윽고 그 쪽지를 기동에게 준다.

        기동, 황송한 듯 받으며,

 

 기동          고맙습니다. 근데 여긴?

 여인          (미소)약도예요. 내일 열두시 반 이 곳에 나와 주세요.

 기동          (감격) 아유, 네!

 여인          그럼 바빠서 이만 실례.

 기동          아니 저.....

 여인          차 값 안 내고 그냥 가겠어요.

 기동          아유, 그럼요,그럼요!

 

        여인, 손 살짝 흔들고 나간다.

        기동, 제 정신이 아니다.

        메모지를 가슴에 안는다.

        권, 뛰어들어온다.

 

 권             앗! 기동씨!

 기동          (냉정한 눈초리)

 권             아유 미안해요. 그래도 기다려 주셨군요?

 기동          에헴. 미안합니다. 소인은 딴 요건으로 여기에 앉아 있었습니다.

 권             뭐라구요?

 기동          실례하겠습니다. 에헴!

 권             아니 기동씨! 기동씨!

 

        기동, 냉정하게 나가고,

        권, 쩔쩔매며 쫓아간다.

        입 삐쭉대는 카운터 아가씨.

 

 S#, 구의 부엌.

 

        하루 밤이 흐르고.

 

 S#, 배의 응접실.

 

        희숙, 출근 뒷바라지를 하고 있다.

        배. 출근.

 

 종현          아빠 다녀오세요.

 배             그래.

 희숙          다녀오세요.

 배             일찍 들어오라는 소린 안 해?

 희숙          믿는 걸요 뭘.

 배             뭐라구?

 종현.희숙  하하 호호.

 배             나 이거야. (나간다)

 

 S#, 구의 응접실.

 

        구 안방에서 나온다.

        엄, 뒤따른다.

        유리, 자기 방에서 나오며,

 

 유리          아빠, 이제 출근하시려구요?

 구             그래. 이봐. 기동군 뭘 꾸물대나?

 기동(E)      네 나갑니다.

 

        기동, 나오는데 독특한 넥타이에 옷도 번쩍하고 머리를 이리 저리 매만지고...

 

 유리          와! 아저씨. 굉장하시네!

 기동          하하. 유리야. 진짜 멋있게 보이니?

 유리          네, 와! (눈 크게 뜬다)

 기동          고맙다 고마워. 헤헤헤.

 엄             아유 그러고 보니 정말 옷도 새거 넥타이도 새거 머리도 기름을 바르고...

 기동          헤헤 네.

 구             무슨 바람이 불었어? 어제 미스 권과 만나는 모양인데 부모님이라도 만나기로 했나?

 기동          에이 과장님, 아예 그런 말씀 마세요.

 구             뭐야?

 기동          미스 권요? 흥!' 저어리 가랍니다. 저어리 가라!

 구             뭐라구?

 기동          흥, 세상에 여자가 미스권 뿐인 줄 아십니까? 어림도 없습니다. 에헴! 자, 출근하시죠. 자세한 내막은 이따 회사에서 말씀 드리겠습니다. 자 가시죠. 시간없습니다.

 

        앞장서 간다.

 

 구             저 친구 좀 보게.

 

        뒤따라 나간다.

 

 엄,유리      다녀들 오세요.

 구.기동      응. 네.

 

        두 사람 나가자, 의아해 하는 엄과 유리.

 

 S#. 사무실.

 

        새침한 권의 얼굴.  분한 듯 입을 삐쭉. 턱을 고이고 앉았다.

        텅 빈 방.

        대성, 들어서서 의아.

 

 대성          아니 미스 권. 어찌 된 노릇입니까? 점심하러 안 가세요?

 권             생각 없어요.(보지도 않고)

 대성          에이 그럼 씁니까? 자 가세요. 제가 사죠.

 권             저로 하여금 혼자 있게 해 주세요.  

 대성          뭐,뭐라구요?

 권             부탁해요.

 

        대성, 갸우뚱, 슬그머니 나간다.

 

 권             흥! 아무리 시간 늦었다고 그런 법이 어디있담! 아이 속상해 정말!

 

 INSERT

 

 기동          이러지 말라구. 여자가 미스 권 하나 뿐이라고 생각함 오산이야! 명심해 두라구!

 권             흥! 기막혀 정말!

 기동          (약도보이며) 이제 무슨 약돈지나 알아? 솔직히 말하지. 어느 기막힌 여인과 데이트할 장소라구! 미안해! 에헴. 에헴!

 

 S#. 사무실.

 

        배와 구, 들어와 자리에 앉는다.

        권, 여전히 그 자세 그대로.

        배, 구를 찌르며 눈짓,

        구,씩 웃는다.

 

 배             이봐. 미스 권. 낙심할 것 없다구. 괜히 꾸민 소리겠지 뭐.

 권             안 꾸몄대두 상관없어요. 쇠뿔에 모기 침 놓기라구요. (핼쑥)

 

        배와 구, 마주보고 씩 웃는다.

 

 S#,시계

 

        시간 경과.

 

 S#. 거리.

 

        행인, 몇 사람 왕래.

        기동, 쪽지 들고 집을 찾고 있다. 적절히 약도와 대조하며 찾아온다.

        표정으로 봐서 척척 들어맞는 모양.  그 때마다 희희낙락.

        이윽고 마지막 장소를 확인하는 모양. 가슴이 두근거린다는 모양.

        합장이라도 하듯...

 

 기동          야, 드디어 여기구나!  야, 가슴이 떨리는데 ....이게 꿈이냐 생이냐? 그런 기찬 미인이 선뜻 나를 만나자고 하다니. 히히 가만! 근데 이 여인은 나타날까? (휘 돌아보고) 아니지. 여자는 한 5분쯤 늦게 나타나는 게 에티켓이다 그런 말씀이야. 에헴 에헴. 다시 한번 장소를 확인해야 돼!

 

        메모와 현장을 다시 확인.

 

 기동          틀림없어, 틀림없다구요 히히히.

 

        웃다가 갑자기, 눈이 홱 뒤집힐 듯,

 

 기동          가만 있자. 근데 이게 뭐지?

 

        겁에 질린 듯, 바로 자기 뒤의 콘크리트 기둥을 돌아본다. '

        [凹凸 精神病院]

        기동, 새파래진다.

        다시 돌아보자, 거기 철창을 잡고 히히 웃고 있는 어느 광녀(狂女) CU.

        기동 눈이 뒤집힌다.

 

 S#, 구의 응접실.

 

        구,배,엄, 희숙 폭소 터뜨리고 있다.

        기동, 잔뜩 찌푸리고 있다.

 

 배             데이트신청 좀 해 보지 그랬어? 데이트신청 좀.

 모두          하하 호호

 구             그러니까 실없이 희롱하지 말라구. 정신병자 취급 당하잖아.

 

        기동, 우거지 상.

        모두,유쾌히 웃는 데서,

                       

                          F,O

 

                        

     부부만세 페이지로            홈으로